OBS 신임 노조위원장에 이훈기 기자 당선

2013년 05월 09일 (목) 14:51:34 방연주 기자 nalava@pdjournal.com


▲ 이훈기 OBS지부장 당선자


이훈기 기자가 OBS노조 지부장으로 선출됐다. 언론노조 OBS지부(지부장 김용주)는 지난 6일부터 8일까지 신임 지부장 선거를 실시한 결과 단독 출마한 이훈기 기자가 90.1%로 당선됐다고 밝혔다. 재적 조합원 172명 중 131명이 투표에 참여(투표율 76.2%)했으며, 찬성 118명(90.1%), 반대 13표(0.9%)로 나타났다.

이 당선자는 “지금 OBS가 가장 어려운 시기인 것 같다. 이 난국을 풀어가자는 의미에서 출마했다. 후배들에게 책임을 떠넘기기도 부담되고 노조도 살리고 싶어 나왔지만 막상 당선되고 나니 마음이 무겁다”며 “앞으로 OBS가 어떻게 하면 제대로 살릴 수 있을 지 비전을 마련하는데 중점을 둘 것”이라고 소감을 밝혔다.

이 당선자는 1998년 OBS의 전신인 iTV에 입사한 이후로 OBS 보도국 사회팀장, 국제팀장 등을 지냈다. 이 당선자는 또 2001년과 2004~2007년 OBS희망조합 위원장을 맡은 이후로 이번에 여섯 번째로 노조를 이끌게 됐다. 이 당선자의 임기는 오는 13일부터 2년간이다.
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
329 “OBS 운명을 경쟁사에 맡기라니…그게 말이 되나요?” [매일노동뉴스] file 운영자 2012.08.06 9602
328 SBS·OBS ‘블랙투쟁’ 물결로 마무리 [피디저널] 운영자 2012.03.27 6243
327 2013년 4월, OBS를 말한다 - 한성환 조합원 기고문 [미디어오늘] [1] 운영자 2013.04.30 6131
326 한겨레·경향·한국 등 1면 백지광고 [PD저널] 운영자 2011.12.01 6035
325 김준우 아나 “류현진 중계권 넋놓다 빼앗겼다” [미디어오늘] 운영자 2013.04.27 5348
324 김종오 전 OBS 사장, 부회장 선임 논란 [PD저널] 마르지않는샘 2013.09.02 4644
323 (포토뉴스)OBS노조 삼복더위 연좌농성 시작 [미디어펜] 운영자 2012.07.30 4616
322 언론잔혹사·언론독립 투쟁 전한 블랙투쟁 [언론노보] 운영자 2012.04.02 4366
321 OBS노조 “사내 문제 구성원 설문조사하겠다” [PD저널] 운영자 2011.11.30 4331
320 김종오 OBS사장, 조직운영에 ‘구멍’ [PD저널] 운영자 2011.11.30 4188
319 OBS에 봄은 오는가? - 박철현 사무국장 기고문 [민중의소리] 운영자 2013.05.10 4106
318 “OBS 민영 미디어렙 분할 지정은 경인지역 시청주권 무시” [미디어오늘] 운영자 2012.07.25 4047
317 "종편, 그들만의 잔치가될것" 야권, 축하행사 보이콧 [한국일보] 운영자 2011.12.01 4019
316 조봉기 위원장 인터뷰, "소리 없는 아우성을 들어달라" [PD저널] 운영자 2011.06.15 3945
315 지상파 OBS, 종편 때문에 채널 빼앗길 위기 [미디어스] 운영자 2011.11.30 3906
314 "노조를 짓밟아서 얻을 수 있는 게 무엇이냐" [언론노보] 운영자 2013.04.19 3888
313 "윤승진, OBS정상화 역행" [미디어스] 운영자 2013.04.20 3883
312 OBS 임단협 8개월만에 타결 [미디어오늘] [1] 마르지않는샘 2013.07.22 3822
311 OBS 제작 인력 부족 '아우성' [PD저널] 운영자 2011.11.30 3796
» OBS 신임 노조위원장에 이훈기 기자 당선 [피디저널] 운영자 2013.05.09 3792
XE Login